12월 29일 개봉[사진=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

설경구·이선균 주연 영화 '킹메이커'가 12월 29일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킹메이커'(감독 변성현)는 세상에 도전하는 정치인 김운범(설경구 분)과 존재도 이름도 숨겨진 선거 전략가 서창대(이선균 분)가 치열한 선거판에 뛰어들며 시작되는 드라마를 그린 작품.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12월15일) '킹스맨: 퍼스트 에이전트'(12월22일) '매트릭스: 리저렉션'(12월 중) 등 해외 블록버스터들이 연이어 개봉하는 가운데 '킹메이커'가 한국영화의 저력을 보여줄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킹메이커'는 독보적인 스타일을 갖춘 12월 기대작으로 제70회 칸 국제영화제 비경쟁부문 '미드나이트 스크리닝'에 초청돼 국내외 평단과 관객들에게 호평을 받은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을 연출한 변성현 감독의 신작이다. 전작에서 보여준 감각적인 미장센은 물론이고, 클래식하고 세련된 연출로 레트로하면서도 색다른 비주얼을 만들어내며 미장센의 대가다운 면모를 발휘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1960~1970년대 이야기이지만 현재를 관통하는 주제를 통해 현대인들도 공감 가는 메시지와 깊은 울림을 전할 것으로 기대된다.

여기에 전작에 이어 또다시 변성현 감독과 호흡을 맞춘 배우 설경구와 영화 '기생충'으로 전 세계를 매료시킨 배우 이선균을 비롯해 유재명, 조우진, 박인환, 이해영, 김성오, 전배수, 서은수, 김종수, 윤경호 등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과 뜨거운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다. 12월 29일 개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