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기도청방송GTV, 가곡 등 음악콘텐츠 5편 선보여

경기도청방송GTV는 26일 도내 안양예술고등학교 음악과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제작된 '위드콘텐츠'에서는 아름다운 선율과 그들의 열정과 가능성이 담겨 있으며 특히 이 모든 제작과정이 학생들의 순수 재능기부 형식으로 진행돼  그 진정성과 의미를 더하고 있다고 밝혔다. 송유진양의 LALALA 노래 모습  [사진=경기도 ]

경기도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들을 위로하기 위한 '위드콘텐츠' 5편을 마련해 코로나 극복에 나서자 도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경기도청방송GTV는 26일 클래식 2곡과 가요 3곡으로 구성된 총 5편의 음악콘텐츠를 통해 코로나19 사태의 조속한 종식과 사태 장기화에 지친 도민들을 위로하기 위해 제작하게 됐다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GTV에 따르면 도내 안양예술고등학교 음악과 학생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제작된 이 콘텐츠에서는 아름다운 선율과 그들의 열정과 가능성이 담겨 있으며 특히 이 모든 제작과정이 학생들의 순수 재능기부 형식으로 진행돼  그 진정성과 의미를 더하고 있다.

GTV의 음악콘텐츠는 이날 희망의 메시지와 경쾌한 리듬의 가요 ‘라라라’를 시작으로 매주 1편씩 온라인 GTV 유튜브 채널을 통해 누구나 만나볼 수 있다.

이날 GTV에 공개된 안양예고 송유진양의 LALALA란 곡은 "힘들고 지치죠. 쉬고 싶겠죠"로 시작하는 노래 말과 함께 일상생활의 그리움, 이를 극복하자는 희망의 메시지를 선율과 더불어 전달, 도민들을 위로했다.

앞서 GTV는 지난 5월에도 성악을 전공한 GTV 앵커의 재능기부로 제작된 기획영상으로 조회수 6만 회 이상을 기록하는 등 화제를 모은 적이  있다.
 
경기도청 대변인실은 "안양예술고등학교 음악과 학생들의 밝은 에너지로 세대 불문 서로를 위로하는 사회 분위기가 조성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모두가 공감하고 도민들의 마음까지 살피는 따뜻한 도정에 힘 쓰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