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금융감독원은 오는 25일 아시아개발은행(ADB)과 공동으로 '금융권의 기후리스크 대응방안'을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금융감독원과 ADB가 매년 실시하는 APEC 금융감독자 연수(FRTI: Financial Regulators Training Initiative) 과정으로, 아시아 지역 등 10개국 금융감독기관 직원 100여명이 참여할 계획이다. 

세션별 발표 주제는 △아세안의 기후금융 도입경과 및 발전방향 △한국 금융당국의 기후리스크 대응방안 △보험산업의 기후리스크 대응방안 등이다.

금감원 관계자는 "세미나를 통해 아태지역 금융감독당국의 기후변화 관련 인식을 제고하는 한편 국제 기후변화 논의에 대한 참여도를 높이고, 향후 다양한 금융감독당국과 기후금융 관련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번 세미나에 관심을 가지는 금융회사 등과 세미나 내용을 공유해 국내 기후금융 인식 및 저변 확대를 도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