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이 12일 일본 내 대학 출신 석·박사 인재들을 대상으로 'SK innovation CONNECT Japan(SK이노베이션 커넥트 저팬)' 온라인 포럼을 개최했다.

SK이노베이션은 차세대 배터리, 소재, 기초화학 분야에서 강점을 가지고 있는 인재를 확보하고 일본 대학 및 연구기관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했다.

SK이노베이션은 그동안 기초화학 연구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배터리, 분리막 등 신성장 핵심 사업에서 성과를 구축해왔다. 향후 차세대 배터리 등 미래 사업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핵심인재를 확보해 사업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SK이노베이션 연구개발 총 책임자인 이성준 환경과학기술원장이 이날 직접 행사를 주관했다. 일본 우수 대학 석·박사 인재 및 연구기관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회사가 추진하고 있는 '카본 투 그린' 비즈니스의 핵심 내용과 이를 달성하기 위해 집중하고 있는 연구 분야와 개발 방향을 소개했다.

SK이노베이션은 그린 비즈니스를 실행해 나갈 글로벌 인재 확보를 위해 지난달 미국에서 글로벌 포럼을 개최한 바 있다. 이번 행사는 미국에 이은 두 번째 행사다.

지난달 미국 행사에서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 사장은 2030년까지 연구개발 인력을 현재의 2배 수준으로 높여 '탄소에서 그린'으로 변화하는 전략의 속도와 성공가능성을 높이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최경락 SK이노베이션 인재개발실장은 "이번 행사는 회사가 추진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기반 성장전략을 강력하게 실행하기 위해 혁신을 선도할 우수 인재를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역량 있는 인재를 확보하기 위해 국내는 물론 미국, 유럽, 일본 등 현지에서 활동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