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인어]


5년마다 돌아오는 큰장. 대선테마주의 유혹이 시작됐다. 대통령 후보의 지지율과 함께 롤러코스트를 타는 대선주는 '이명박 4대강주’인 이화공영이 가장 유명하다. 이 주식은 당시 24배가 올랐다. 박근혜 테마주 아가방컴퍼니. 문재인 테마주 바른손도 10배 이상 급등했다. ‘윤석열 이재명 테마주’에 관심이 쏠리는 이유다. 하지만 모든 대선주의 결론은 같았다. 수많은 개미무덤을 뒤로 하고 결국은 제자리.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es 2022 JAN 5-8 LAS VEGAS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