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케이뱅크 제공]


케이뱅크가 오는 6일부터 연말까지 고신용자 대상 ‘마이너스 통장’ 신규 가입을 중단한다.

케이뱅크는 마이너스통장 대출상품의 고신용 고객(KCB 820점 초과) 신규 및 증액 신청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다만, 중저신용 고객(KCB 820점 이하)은 신규 신청, 증액 등 제한 없이 이용 가능하다. ‘마이너스통장’은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대출상품으로 최대한도는 1억원이다.

앞서 케이뱅크는 지난달 2일 마이너스통장 대출 최대한도를 1억5000만원에서 1억원으로 축소하고, 같은 달 8일부터는 개인 한도를 연 소득 100% 이내로 적용한 바 있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은행권의 가계부채 관리 강화 방침에 동참하면서도, 중저신용 고객들의 이자부담 경감, 전세대출 등 실수요자 대출 활성화 등은 적극적으로 시행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