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NK세포 치료제 상업화 핵심 기술 '배양법·동결 기술' 입증

차바이오텍 연구원들이 NK세포의 배양법 및 동결기술 실험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차바이오텍]


차바이오텍이 해외 저명 학술지에 자연살해세포(NK세포) 배양법 및 동결기술에 대한 연구 결과를 게재했다.

차바이오텍은 자사의 특허기술 중 하나인 NK세포 배양법과 동결기술이 종양학 분야 국제 권위 학술지인 ‘저널 오브 익스페리멘털 앤드 클리니컬 캔서 리서치’에 게재됐다고 26일 밝혔다.

차바이오텍과 안희정 분당차병원 병리과 교수팀은 공동으로 건강한 사람의 혈액에서 NK세포를 추출해 배양, 동결보존 후 유전자 발현을 분석해 암모델 쥐에서 항암효과를 확인했다.

연구팀이 배양한 NK세포를 유전자 분석한 결과 항암유전자인 NKp44, CD40L, CCR5가 각각 약 1100배, 1만2000배, 50배 증가했다. 또 암모델 쥐에 배양한 NK세포를 투여했을 때 종양의 크기가 70% 이상 줄어들거나 완전히 없어졌다. 특히 NK세포가 항암제 내성이 있는 암세포에 대한 높은 항암효과가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또 차바이오텍은 자체 개발한 배양기술로 순도 99% 이상의 NK세포를 제작해 이번 연구에 사용했다.

일반적으로 NK세포를 배양할 때 NK세포의 활성 및 성장에 필요한 물질을 분비하는 지지세포를 사용한다. 하지만 차바이오텍은 지지세포 없이 NK세포를 단독으로 배양, 시간과 비용을 절약해 생산성을 높이고 지지세포의 이용에 따른 이종 세포간의 오염을 방지할 수 있다는 것이다.

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는 “이번 국제 학술지 게재를 통해 글로벌 상업화의 필수 요소인 배양법과 동결 기술에 대한 차별적 우월성을 국제적으로 입증 받았으며, 이를 바탕으로 NK세포 치료제의 글로벌 진출에 보다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