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스테이트 과천 중앙 조감도. 현대건설]


현대건설이 '2021 아주경제 건설대상'에서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으로 오피스텔 부문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경기도 과천 첫 힐스테이트 브랜드 단지로 주목 받은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은 오피스텔, 섹션오피스, 상업시설이 결합된 복합단지다.

지하 5층 ~ 지상 24층, 25층 총 2개 동으로 구성되며,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69, 84㎡ 319실 규모다.

전용면적 별로는 △69㎡ 115실 △84㎡ 204실이다. 오피스텔과 섹션오피스는 각 별개의 동으로 조성해 독립성과 편의성을 높였다.

단지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인 GTX-C노선 신설역인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과는 도보 4분권에 위치해 개통이 되면 양재역까지는 4분, 삼성역까지는 7분대로 진입이 가능해, 강남권 라이프스타일을 누릴수 있다.

편리함과 트렌드를 반영한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 주거용 오피스텔은 전타입 2.7m의 높은 천장고로 설계돼 일반아파트 보다 넓은 공간감을 느낄 수 있다. 높은 천장고를 활용한 주방 및 일반가구 상부 수납공간은 단위세대의 특화설계로 볼 수 있다.

여기에 가구별 창고를 제공해 공간 활용을 극대화했다. 단지 지하에 별도 제공되는 공간으로 평소 사용빈도가 높지 않거나 무겁고 부피가 큰 개인 용품을 편리하게 보관할 수 있다.

힐스테이트 과천 중앙은 미세먼지를 획기적으로 줄이는 미세먼지 '토탈 솔루션' 기술을 부분적으로 적용한다. 가구 현관에는 '에어샤워 시스템'이 적용돼 외부에서 실내로 유입될 수 있는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제거할 수 있다.

각 실별 쾌적한 공기질 유지를 위해 셀프-클린(Self-Clean) 바닥열 교환 환기 시스템을 적용할 예정이다. 환기덕트 내부에 잔존할 수 있는 미세먼지를 제거할 수 있는 장비로 자동 또는 고객 스스로 손쉽게 청소할 수 있는 기능을 추가해 청정한 공기 경로를 유지할 수 있다.

특히 공기청정기급 헤파(HEPA)필터를 장착하여 실내 유입 미세먼지를 효과적으로 차단 할 수 있다.

이외에도 현대건설이 자체적으로 개발한 홈 IoT 시스템인 '하이오티'(Hi-oT)도 적용되 조명, 난방, 가스, 에너지 사용량 조회 등 세대 제어 서비스와 택배조회, 엘리베이터 호출, 주차 위치 조회 등 공용부 서비스를 스마트폰으로 이용할 수 있다.

소등지연스위치, 음식물쓰레기 탈수기, 스마트폰 키(공동현관) 및 자동 주차위치인식 시스템, 차량번호인식 주차관제 및 주차유도시스템 등도 설치될 예정에 있어 최첨단 생활이 가능할 전망이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