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마존·애플·네슬레 등 46개 글로벌 기업들과 공동 선정

[사진=CJ제일제당 제공]


CJ제일제당은 유엔 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지위기구(UN SDGs) 협회가 발표한 2021 UN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 글로벌 지수 최우수그룹에 3년 연속 선정됐다고 25일 밝혔다.

3년 연속 최우수그룹에 등재되기는 국내 식품기업 중 CJ제일제당이 유일하다.

SDGBI는 지속가능발전목표 기반의 경영분석 지수로 2016년부터 발표됐다. 2019년 유엔 본부 지속가능 고위급 정치회담에 공식 의견서로 제출되는 등 공신력을 갖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지표다.

사회, 환경, 경제, 제도 등 4개 분야 내 12개 항목과 48개 지표를 갖추고, 이에 가장 부합되는 경영 활동을 펼친 기업을 중심으로 분석한다.

특히 친환경 노력, 사회·경제적 노력과 파급성, 지배구조와 제도개선 노력, ESG 금융활동 여부 등을 평가해 최우수, 우수, 상위 3개 부문으로 나눠 기업을 선정한다.

올해는 전 세계 3000개 기업 중 303곳이 글로벌 지수에 편입됐다. 이 가운데 CJ제일제당은 아마존,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코카콜라, 네슬레 등 유수의 글로벌 기업 46개사와 함께 최우수그룹 명단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CJ제일제당은 △건강한 식품 생산 △친환경 생태계 구축 노력 △경영진의 지속가능경영 의지 및 실행 체계 구축 △기후변화 대응 노력 △천연원료 사용 △신뢰할 수 있는 투명한 제도 및 지배구조 구축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세계인의 건강과 영양을 고려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친환경과 자연 생태계 보존을 위한 진정성 있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