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석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사무총장[사진=방송통신심의위원회 제공]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오는 26일 김진석 전 KBS비즈니스 사장을 신임 사무총장으로 임명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김진석 신임 사무총장은 1958년 출생으로 광주광역시 출신이다. 광주제일고, 서울대 영어영문학과를 졸업하고, 1985년 KBS 기자로 입사했다. KBS 보도본부 정치외교팀장, KBS 광주방송총국장, KBS 해설위원실장, KBS '일요진단' 앵커, KBS비즈니스 사장 등을 역임했다.

김 사무총장은 지난 2017년 중앙선거방송토론위원회가 개최한 제19대 대통령선거 후보 제1차 토론회를 진행하고, 2차례에 걸쳐 국회방송자문위원회 위원으로 위촉되는 등 방송 분야 전문가로 꼽히는 인물이다.

방심위 사무총장은 '방송통신위원회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 제26조에 따라 방심위원장이 임명한다. 위원장의 명을 받아 사무를 처리하고, 사무처 직원을 지휘·감독하는 업무를 담당한다.
 

[사진=방송통신심의위원회]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