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오전 전국 대부분 지역 비 그치고 강추위 [사진=게티이미지뱅크]

현재 강원 영동과 충남 이남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고 있는 비가 내일(16일) 오전 대부분 그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영남 동부지역과 제주는 오후까지 비가 내린다.

내일까지 내리는 비의 양은 동해안에 최고 40mm, 그 밖 지역은 5~20mm로 예상된다. 내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서울과 경기 남부 지역은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약한 강수량을 기록하는 곳도 있겠다.

비가 그친 뒤에는 이례적인 한파가 찾아온다. 오늘 아침 17도로 시작했던 서울은 내일 아침 10~18도로 오늘과 비슷하거나 2~5도 정도 낮다. 낮 기온은 12~20도로, 오늘보다는 4~10도 낮다. 오전에는 흐린 날씨로 오후에는 찬 바람이 불면서 낮에도 쌀쌀할 예정이다.

내일 밤부터 휴일인 모레(17일) 아침 사이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기온이 급격히 떨어진다. 1도까지 뚝 떨어질 것으로 예상되며 체감 추위는 영하권에 달하겠다.

갑작스러운 한파에 내륙지방에는 첫얼음이 어는 곳이 많을 것으로 보인다. 농작물 냉해나 서리 피해도 우려되는바. 특히 갑작스러운 추위에 노인 등 취약계층은 보온에 특별히 신경 써야겠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