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당신과 나, 서로에게 귀 기울이기

(군산)허희만 기자입력 : 2021-10-14 18:01
강임준 군산시장-공직자 간의 직통(直通)대화 진행

시장과의 직통대화 모습.[사진=군산시제공]

강임준 군산시장이 시내 카페에서 시청 공직자 30여 명과 직통(直通) 대화를 통해 코로나19 대응과 현안업무에 애쓰는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군산시는 올해부터 분기별로 「당신과 나, 서로에게 귀 기울이기」라는 주제로 시장과 공직자 간의 소통과 공감으로 행복한 직장 분위기 조성을 위한 직통 대화를 추진하고 있다. 3분기에는 14일 시청 내에서 직장동호회 활동을 하고있는 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군산시청에는 직원들로 구성된 25개의 직장동호회가 있으며 약 800여 명의 직원이 가입해 취미를 공유하고 있으나,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면활동을 중지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대화는 편안한 분위기에서 커피 타임, 직원과의 대화 및 질의응답,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코로나19 거리두기 단계에 맞춰 최소한의 대상자만 참석했으며, 발열체크 등 방역수칙을 엄격히 준수해 실시했다.

한 시간 동안 격 없이 진행된 대화에서 시장과 직원들은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한 행복찾기’에 대해 서로의 생각을 나눴으며, 그 밖에 동호회 운영의 애로사항이나 발전을 위한 건의 등 평소 가지고 있던 의견을 기탄없이 개진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딱딱한 사무실에서 벗어서 직원들과 편안하고 자유롭게 의견을 나눌 수 있었던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 상황이 종료되어 자유롭게 동호회 활동할 수 있게 되길 바라고, 직원분들이 동호회 활동을 통해 스트레스 해소와 재충전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