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비대면 MCI 중단… 주담대 한도 축소

한영훈 기자입력 : 2021-10-13 20:15

[사진=아주경제 DB]
 

하나은행이 일부 비대면 모기지신용보험(MCI) 대출 상품의 취급을 중단한다. 가계 대출 증가 속도에 제동을 걸기 위한 결정이다.

13일 은행권에 따르면 하나은행은 내일부터 비대면 주택담보대출 상품인 ‘하나원큐 아파트론’의 MCI를 취급하지 않기로 했다. 지난 1일 영업점을 통한 MCI대출과 모기지신용보증(MCG) 등 일부 상품 취급을 중단한 데 이은 조치다.

MCI·MCG는 주택담보대출과 동시에 가입하는 보험이다. 가입한 대출자는 주택담보비율(LTV)만큼 대출이 가능하다. 그러나 이 보험이 없으면 소액임차보증금을 뺀 금액만 빌릴 수 있다. 이에 따라 해당 보험 상품이 사라지면 주택담보대출 한도가 줄어드는 효과가 발생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가계주택담보대출의 효율적인 관리를 위한 목적의 한시적 조치”라고 설명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