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D 앤더슨 암센터, 포지오티닙 병용요법 연구 결과 발표

[사진=한미약품]





한미약품은 미국 파트너사 스펙트럼에 기술수출한 폐암 혁신 신약 '포지오티닙'이 암 발현 주요 인자 중 하나인 KRAS를 억제하는 제제와 병용 투여 시 억제 활성도가 향상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미국 및 유럽 연합 종양학회에서 발표됐다고 12일 밝혔다.

스펙트럼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 국제 학술 대회인 '2021 AACR-NCI-EORTC'에서 MD 앤더슨 암센터의 포지오티닙 병용요법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이번 발표에서 재클린 로비쇼 MD 앤더슨 암센터 교수는 KRAS 변이 고형암 전임상 모델(KRASG12C 돌연변이 세포)에서 포지오티닙을 KRASG12C 억제제와 병용할 때 KRASG12C 억제 후 EGFR, HER2 외에도 HER3 및 HER4 신호전달을 억제하는 등 시너지 효과가 나타났다고 공개했다.

포지오티닙은 올해 3월 미국 FDA로부터 패스트트랙 개발 약물로 지정됐으며 스펙트럼은 올해 말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시판허가 신청서를 제출할 계획이다.

스펙트럼 최고 의학책임자 프랑수아 레벨은 "MD 앤더슨 연구팀이 입증한 데이터는 포지오티닙의 또 다른 가능성을 확인한 고무적 결과"라며 "포지오티닙과 KRAS 억제제 병용 요법으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많은 비소세포폐암(NSCLC) 및 KRASG12C 돌연변이 고형암 환자들을 위한 추가 평가에 도움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