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995년 이래 총 26회 중 23차례 1위 달성
아시아나항공은 8일 '2021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KCSI)'에서 7년 연속 항공부문 1위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한국능률협회 컨설팅(KMAC)이 주관하는 KCSI는 국내 산업의 산업별 상품, 서비스에 대한 고객들의 만족도를 나타내는 종합 지수다. 매년 객관적인 평가를 거쳐 고객들이 선호하는 브랜드를 발표해 왔다.

아시아나항공은 2014년부터 올해까지 7회 연속 항공부문 1위를 차지했다. 1995년 항공부문 평가를 시작한 이래로는 총 26회 평가 중 23차례나 1위를 달성했다.
 
올해 항공부문의 고객만족도 조사는 만 18세 이상 64세 미만 국내선 탑승객을 대상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조사기간은 지난 4월 중순부터 8월 중순까지 약 4개월이다. 가구 방문 면접 방식 조사를 통해 실시됐다.

아시아나항공은 △아시아나 케어+ 통합 방역·예방 프로그램 등 코로나19 대비 고객 안전 확보 △A380 국내외 관광비행 상품 등 고객 니즈를 반영한 서비스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고객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아시아나항공은 코로나19에 대비한 방역활동을 강화했다. △비대면 서비스 확대(셀프 체크인·백드롭·보딩) △서비스 과정에서의 전파 차단(캐빈승무원 방호복장 착용·카운터 가림막 설치) △거리두기 시행(탑승·체크인·라운지 이용 시) △소독조치 강화 △발열체크 △식사 시 안전 확보 (라운지 내 개별포장 식음료 제공, 전용차량을 통한 기내식 운반) 등으로 안전에 만전을 기했다.  
 
한편 아시아나항공은 지난 4월 한국생산성본부 주관 '국가고객만족도(NCSI)조사'에서도 국내항공 부문 1위를 기록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