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오지홀딩스 홈페이지 캡쳐]


일본의 오지제지(王子製紙) 등을 산하에 둔 오지홀딩스는 4일, 인도의 골판지 제조사 엠파이어 패키지의 주식 80%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인도 북부지역에 공고한 판매망을 갖춘 현지기업 인수로, 인도에서 골판지 사업 강화에 나선다.

이달 1일 주식 취득을 완료했다. 취득액은 공개하지 않았다. 엠파이어 패키지는 북부 펀자브주에 월산능력 400만㎡의 골판지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인수로 오지홀딩스의 인도 월산능력은 2배로 확대됐다.

오지홀딩스의 기존 골판지 공장은 라자스탄주, 구자라트주, 타밀나두주에 위치해 있다. 엠파이어 공장 취득으로 오지홀딩스의 인도 생산거점은 4곳이 됐다. 인도에 골판지 원지 공장은 보유하고 있지 않으며, 원지는 현지 제조사로부터 조달하고 있다.

엠파이어의 공장은 오지그룹의 동남아시아・인도・오세아니아 지역 35번째 골판지 제조거점이다.

오지홀딩스는 우타르프라데시주에도 생산공장을 운영하고 있었으나, 올 6월에 생산을 중단, 라자스탄주 공장과 통폐합했다.

엠파이어 패키지는 1978년 12월에 설립됐다. 북부 연방직할지 찬디가르에 본사가 있으며, 북부지역에 공고한 판매망을 갖추고 있다. 종업원은 약 300명. 2020년도(2020년 4월 1일~2021년 3월 31일) 매출액은 10억루피(약 15억엔).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