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명동정동극장 이사장·국립오페라단 이사장 등 역임

황희 문체부 장관(오른쪽)이 29일 서울 용산구 문체부 저작권보호과 서울사무소 회의실에서 신임 박용만 예술의전당 이사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문체부 제공]


박용만 두산경영연구원(주) 회장이 예술의전당 이사장에 임명됐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이하 문체부)는 29일 “예술의전당 이사장에 박용만 두산경영연구원(주) 회장을 임명했다”라고 전했다.

신임 이사장의 임기는 29일부터 2024년 9월 28일까지 3년이다.

박용만 신임 이사장은 문화예술 분야에 대한 높은 관심과 애정을 바탕으로 재단법인 명동정동극장 이사장, 국립오페라단 이사장, 예술의전당 이사 등을 역임했다.

사내 음악회 기획과 사진전 개최 등 다양한 문화예술 관련 활동을 해온 것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황희 문체부 장관은 “신임 이사장이 경영에 대한 탁월한 전문성과 폭넓은 인적 연계망을 바탕으로, 예술의전당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술계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힘써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코피아] 뉴스레터 구독이벤트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