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인 계열 저축銀, 새 광고모델 가수 KCM 선정

한영훈 기자입력 : 2021-09-18 06:00

[사진=상상인저축은행 제공 ]

상상인저축은행과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이 광고모델로 가수 KCM(강창모)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KCM은 2004년 데뷔 후 '흑백사진', '은영이에게' 등의 히트곡으로 활동한 바 있다. 이후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프로젝트 그룹 ‘MSG워너비’로 재주목받고 있다.

양사는 KCM을 앞세워 오는 10월 새롭게 론칭하는 디지털 금융 플랫폼 광고를 선보일 계획이다. 상상인저축은행 디지털 금융 플랫폼 ‘뱅뱅뱅’과 상상인플러스저축은행의 신규 디지털 금융 플랫폼이 만나 혜택이 배가 되는 장점을 직관적이고 재미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KCM을 모델로 한 광고는 오는 29일부터 유튜브, IPTV, 극장 등을 통해 방영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