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스타트업 캠퍼스 입주기업 성과 창출 시작

(하남)강대웅·차우열 기자입력 : 2021-09-17 16:24
세계시장 런칭·각종 대회 수상·65억원 투자유치 등

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 성과 축하 기념행사의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모습  [사진=하남시 제공]

하남시는 17일 코로나19로 경제 환경이 어려운 가운데서도  하남스타트업 캠퍼스에 입주한 기업들이 가시적인 성과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하남스타트업캠퍼스는 16일 김상호 하남시장과 이학수 하남도시공사 사장, 캠퍼스 입주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스타트업캠퍼스 입주기업의 성과를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가졌다.

하남스타트업캠퍼스는 올해 9개월 간 160억원 규모의 지원 사업을 수행하고 세계시장 런칭과 각종 대회 수상, 65억원 투자유치 등의 성과를 냈다.

이곳 입주기업 중 한 곳인 (주)케이닷코리아는 지난 9일 ‘K-메디컬 아시아 시장 전용 플랫폼’ 런칭으로 세계시장 진출을 알렸다.

또 다른 질병진단 키트를 개발하는 아토플렉스(주)도 대한민국 리딩기업대상에서 ‘실시간 질병진단 키트 부문’ K-스타트업 대상을 수상해 그 기술을 인정받았으며 헬스체어를 만드는 (주)엠엘피와 친환경 제품을 생산하는 (주)설렙의 제품은 각각 우수산업디자인 상품에 선정되는 성과를 올렸다.

AI, 딥러닝 기반의 피부분석 기술을 가진 앤코어스(주)도 스텝업 도전기업으로 선정되면서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0억원의 보증유치에 성공했다.

김상호 하남시장은 “하남시의 기업 법인세 규모는 현재 250억원에 그친데다, 공공복리증진을 위해 시가 재량으로 사용할 수 있는 재원도 매우 부족한 실정”이라면서 “앞으로 법인세 2000억을 목표로 교산지구에 중소기업 이전 및 기업유치, 사회적경제 활성화,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미래 주력 산업이 될 바이오헬스 산업과 4차산업 선도 사업을 빠르게 선점하기 위해 기업유치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면서 “하남시는 하남도시공사와 함께 하남스타트업캠퍼스에 입주한, 그리고 하남시에 입주할 기업들이 더 많은 성과를 창출하고 좋은 기업으로 성공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학수 하남도시공사 사장은 “캠퍼스에서 시작해서 하남에서 성공하시길 바라며, 공사도 기업지원에 대해 체계적 전략을 마련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하남스타트업캠퍼스는 바이오헬스 분야 스타트업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시가 하남도시공사와 협약을 맺고 KDB디지털스퀘어에 조성한 스타트업 육성 공간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