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9년 연속 동반성장지수 최우수...ICT 상생 협력 효과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9-15 10:24
동반성장위, 동반성장 펀드·대금지급바로 프로그램...생태계 활성화 노력 인정 동반성장 프로그램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지속 증가…올해 832억원 규모 예상

SKT는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0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9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사진=SKT 제공]

SKT는 15일 동반성장위원회가 발표한 ‘2020년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9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체 평가 대상 210개 기업 중 9년 이상 최우수 등급을 받은 기업은 SKT를 포함해 2곳뿐이다.

SKT는 ICT 상생 협력의 일환으로 △133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 펀드 △중소기업 ‘대금지급바로’ 프로그램 △산업 혁신 컨설팅 △동반성장 아카데미 △비즈니스 파트너사 온라인 채용관 등을 운영해왔다.

동반성장 펀드는 SKT에서 기금을 출연해 은행에 예치하고 예치금에 대한 이자를 활용해 비즈니스 파트너사의 대출 금리를 인하해주는 제도다. SKT는 코로나19로 인해 경영 위기감이 높아진 비즈니스 파트너사에 긴급 자금을 대출해주면서 위기 극복에 동참했다.

2004년부터 운영 중인 ‘대금지급바로’ 프로그램은 중소 비즈니스 파트너사의 대금 결제액 규모와 관계없이 납품 대금을 현금으로 지급해 원활한 자금 운용을 돕고 있다.

SKT는 비즈니스 파트너사와 외부 개발자들의 서비스 개발도 지원하고 있다. 티맵 등 ICT 분야의 핵심 자산을 기본인증(API) 형태로 공유한다. 중소기업의 핵심 기술정보를 제3의 신뢰성 있는 기관에 임치해 기술 유출에 따른 피해를 방지할 수 있도록 임치 수수료 전액을 지원하는 등의 노력도 이어가고 있다.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통해 SKT가 창출하는 사회적 가치는 △2018년 496억원 △2019년 618억원 △2020년 650억원으로 매년 증가하고 있다. SKT는 올해도 832억원 규모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윤풍영 SKT 코퍼레이트1센터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협력사들이 더 많은 기회를 얻을 수 있도록 SKT의 ICT를 통한 기술 협력과 경영활동 지원 노력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