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중기부·창진원과 친환경 스타트업 육성 위한 '에그' 발대식 개최

윤동 기자입력 : 2021-09-14 09:45
SK이노베이션이 중소벤처기업부와 창업진흥원과 함께 친환경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에그'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지난 13일 온라인으로 열린 발대식에는 사업성, 혁신성, SK이노베이션 계열 협업 가능성 등 영역에서 외부 심사위원단을 통해 선발된 20개 친환경 스타트업들이 참여했다. 선발된 스타트업들의 사업분야는 친환경 주유소 플랫폼, 폐플라스틱 수거·재활용, 전기차배터리 소재·재활용, 생산설비 적용 저탄소 기술 등 친환경 분야다.

에그는 '에'스케이 이노베이션과 '그'린벤처가 함께 만든다는 의미다. 해당 프로그램은 중기부와 창진원이 주관하는 '창업도약패키지-대기업 협업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에그에 선발된 스타트업은 각 사별로 창업도약패키지 기반 사업화지원금을 최대 3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또 SK이노베이션과 시범사업(Test Bed) 개발도 가능하다.

SK이노베이션은 이번 에그에 참여한 20개 스타트업 중 우수 스타트업 최대 3~5개 회사를 선정해 SK이노베이션 계열 사업자회사와 공동 사업화 기회를 제공한다. 또 사회혁신을 위해 투자하는 임팩트 펀드(Impact Fund)와 공동 투자를 검토할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 'ESG(환경·사회·지배구조) 디자인팀'을 총괄하는 조경목 SK에너지 사장은 "에그를 계기로 대기업과 친환경 스타트업이 상생하는 창업 생태계가 조성·확산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SK이노베이션은 그린 스타트업과 협업을 통해 사회의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ESG 활동을 더욱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제공]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