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인어] 국민지원금 때문에··· 물가 걱정

김진오 경제부 부국장 겸 경제에디터입력 : 2021-09-07 16:04

[동방인어]



추석명절을 보름쯤 앞두고 장바구니 물가 상승이 심상치 않다.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물가감시센터에 따르면 올 추석 4인 기준 차례상 마련에 지난해 평균 가격(27만4768원)보다 9.3% 많은 평균 30만원이 들어갈 전망이다. 7일부터 풀리는 국민지원금이 물가오름세를 자극하지 않도록 현 상황을 엄중히 인식하고 과도한 인플레이션 차단을 위해 선제적 조치를 강구해야 한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