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시국에 만취한 현직 경찰간부가 거리에서 행인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경기 양주경찰서 등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전 2시 30분께 양주시의 한 길가에서 만취한 남성이 행인을 폭행했다는 내용의 112신고가 접수됐다.

이 남성은 행인과 시비가 붙어 말싸움하다가 주먹을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남성을 현행범으로 체포해 확인한 결과 가해자는 서울 강북경찰서 소속 A 경위로 밝혀졌다.

완전히 술에 취한 상태의 A 경위가 지구대에서도 소동을 피우는 등 조사가 불가능해 경찰은 A 경위를 일단 돌려보낸 뒤 주간에 다시 불러 조사했다.

경찰은 A 경위를 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감찰 조사도 진행하고 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