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23년부터 가동 예정
현대모비스는 20일 이사회를 열고 연료전지 생산시설 구축에 1조3216억원을 투자하는 안건을 승인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투자는 연료전지 제품 경쟁력을 강화하고 양산 효율화를 위한 생산 능력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현대모비스는 인천 청라국제도시 IHP 도시첨단 산업단지와 울산 이화 일반산업단지에 수소연료전지 생산을 위한 신규 거점을 구축할 예정이다. 올해 하반기 착공에 들어가 2023년부터 가동할 예정이다.

향후 인천 청라공장에서는 연료전지스택(전기발생장치)을 생산하고 이를 울산공장에서 연료전지시스템으로 최종 제품화해 완성차에 공급할 예정이다.
 

[사진=현대모비스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