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의회, 도쿄올림픽 펜싱 동메달 최수연·서지연 선수 격려

(안산) 박재천 기자입력 : 2021-08-12 17:00

[사진=안산시의회 제공]

경기 안산시의회가 12일 2020 도쿄올림픽 펜싱 경기에서 메달을 수상한 선수들을 따뜻하게 격려해 시선을 끌고 있다.

이날 시의회는 안산시청 펜싱부 소속으로 2020 도쿄올림픽 펜싱 사브르 종목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최수연·서지연 선수의 노고를 격려했다.

이날 박은경 의장과 윤석진 부의장 이기환 문화복지위원장 등은 의회를 찾은 두 선수에게 꽃다발을 전달하고, 응원 현수막으로 시민들을 대신해 격려의 뜻을 전했다.

최수연·서지연 선수는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펜싱 대표팀 일원으로, 지난달 31일 펜싱 사브르 단체전 동메달 결정전에 출전, 이탈리아 팀에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는 데 기여하며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 선수는 2013년부터 안산시청 직장운동경기부 펜싱부에 몸 담고 있으며, 서지연 선수는 2016년부터 안산시청 펜싱부에서 활동하고 있다.

의원들은 두 선수와 만나 한 목소리로 "끊임없는 노력과 의지로 국민들에게 값진 승리를 선사한 데 대해 감사하다"면서 "의회 차원에서 운동 여건 개선을 위한 방안을 계속 모색해 나가겠다"고 했다.

한편, 박 의장은 “지난 올림픽 기간 동안 투구 속에 표정을 숨긴 채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했던 선수들의 열정이 다시 전해지는 것 같다"면서 “시민들에게 기쁨과 긍지를 줘서 감사하고 결과 뿐만 아니라 과정에서도 보람을 찾는 선수들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