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뱅크도 중금리대출 공략…“100% 비대면 사잇돌대출 출시”

이봄 기자입력 : 2021-08-02 09:06

[사진=케이뱅크 제공]

케이뱅크가 비대면 사잇돌대출을 시작으로 중금리대출 확대에 시동을 걸었다.

케이뱅크는 별도 서류 제출 없이 케이뱅크 앱에서 100% 비대면으로 신청 가능한 모바일 전용 사잇돌대출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대출 한도는 2000만원이며, 최저 금리는 연 4.63%다.

사잇돌대출은 정부 정책에 따라 서울보증보험의 보증으로 중저신용자에게 제공하는 중금리대출 상품이다. 케이뱅크의 사잇돌대출은 3개월 이상 재직하고 연소득 1500만원 이상인 근로소득자뿐만 아니라 6개월 이상 사업을 영위하고 소득금액증명원 기준 연소득 1000만원 이상인 개인사업자도 신청할 수 있다.

대출상환은 원리금균등상환 방식으로 최대 5년까지 기간 연장이 가능하다. 케이뱅크는 지난 7월부터 모든 신용대출에서 중도상환수수료를 없앴기 때문에 언제든지 갚아도 수수료가 없다.

케이뱅크는 사잇돌대출 출시와 더불어 중저신용자 대상 중금리대출 상품을 강화한다는 입장이다.

앞서 케이뱅크는 중저신용자 대출상품인 '신용대출플러스'의 한도를 5000만원에서 1억5000만원으로 크게 상향하고 승인구간을 확대하는 등 중금리대출 폭을 넓혔다. 신용대출플러스는 직장인을 비롯해 자영업자 등 비급여 고객도 대출이 가능해 중저신용자 직장인과 자영업자 등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대출 상품이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인터넷전문은행 케이뱅크의 장점을 십분 발휘해 100% 비대면 모바일로 신청 가능한 사잇돌대출을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사잇돌대출을 비롯해 중저신용자 대상 중금리대출 상품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