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생명, '데이터 시각화 포털' 구축…전사적 디지털화 '물꼬'

김형석 기자입력 : 2021-07-31 08:00
보험업계 최초로 마이데이터 본허가를 따낸 교보생명이 업무 전반에 디지털화를 본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31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교보생명은 데이터 관리분석 시스템인 'BI(Business Intelligence) 시각화 포털'을 구축해 업무 전반에 활용한다.

BI는 기업이 보유한 수많은 데이터를 정리하고 분석해 의사결정을 도와주는 일련의 기술을 의미한다. 교보생명은 'BI 시각화 포털'을 통해 대량의 데이터를 분석해 유의미한 정보를 효율적으로 도출하고, 이를 차트나 그래프 등으로 시각화해 누구나 이해하고 활용하기 쉽게 했다.

교보생명의 'BI 시각화 포털'은 일하는 방식부터 변화해야 한다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전략하에서 추진됐다. 교보생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은 일하는 방식을 근본적으로 혁신함으로써, 디지털 기반의 상품서비스 혁신을 모색하고, 업무 프로세스를 효율화하며,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 것이 핵심이다.

교보생명은 BI 시각화 포털을 활용해 △그래프·차트화된 데이터를 통해 인사이트 도출 △필요한 데이터의 자유로운 분석·활용 △지속가능한 경영을 위한 경영현황 파악 등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를 통해 데이터를 실제 사용하는 현업이 중심이 된 데이터 분석 문화를 확산하고, 전문 통계 분석을 활용한 결과물의 신뢰도도 향상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신속하고 정확한 비즈니스 의사결정은 물론, 업무 효율성 제고도 기대되는 부분이다.

권창기 교보생명 디지털전환 지원실장은 "'BI 시각화 포털'에서는 임직원 누구나 다양한 기능을 활용해 다량의 데이터를 분석·활용할 수 있고, 이렇게 도출된 결과를 여러 사람이 다양한 각도에서 활용할 수 있어 편의성과 효율성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며 "향후 임직원 교육 등을 통해 포털의 활용도를 더욱 높여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