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보라 안성시장, “폭염·가뭄 피해 최소화 총력 대응” 지시

차우열 기자입력 : 2021-07-29 14:30
시, 합동T/F팀 운영·취약계층 점검 등 비상관리 적극 나서

김보라 안성시장이 29일 폭염·가뭄 비상대책회의에 참석,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적극 대응을 주문했다. [사진=안성시 제공]

김보라 안성시장은 29일 폭염·가뭄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연일 이어지는 기록적인 폭염에 대비한 중점관리사항을 점검,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적극 대응할 것을 지시했다.

이에 따라 안성시는 전국 대부분 지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고 폭염일수와 열대야가 증가함에 따라 부서별 예방체계를 확립해 폭염 및 가뭄피해 최소화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시는 우선 폭염대책으로 △합동T/F팀 구성·운영 △취약계층 관리 △농업용수 공급 △축산농가 물 살포 지원 △무더위 쉼터 운영 △횡단보도 그늘막 설치 △시가지 살수차 운영 △야외 작업장 상시점검 △국민행동요령 홍보(전광판·SNS·문자) △폭염피해 예방키트 지원 등을 마련해 운영하기로 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이 최근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는 어르신들을 위해 경로당을 방문, 대화를 나누고 있다.[사진=안성시 제공]

특히 독거노인과 장애인 등 폭염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안부 확인 서비스를 강화하고 쿨매트 세트 등 냉방물품 지원과 응급상황 발생 시, 생활지원사와 119, 경찰이 협력해 신속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또 한국전력(안성지사)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폭염에 의한 정전 및 전기사고 발생 시 발 빠른 대응으로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고 비상 연락망 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여름철 가뭄에 대비해서는 △상황관리 T/F팀 운영 △분야별 급수대책 및 단계별 비상급수 실시(가뭄 징후 시) △살수차 지원(가뭄 심각 시) 등 안정적인 영농을 위한 용수 확보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연이은 폭염으로 지역의 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시 차원의 대응이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긴장을 늦추지 말고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와 비상연락체계를 철저히 구축해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모두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