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창욱, 코로나19 확진…넷플릭스 '안나라수마나라' 촬영 중단

최송희 기자입력 : 2021-07-26 15:02

배우 지창욱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연예계 코로나19 공포가 계속되고 있다. 배우 지창욱이 양성 판정을 받으며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제작도 중단됐다.

26일 소속사 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는 "지창욱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방역당국의 지침에 따라 격리 치료 중"이라고 밝혔다.

지창욱은 넷플릭스 제작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촬영 중이었다. 주연 배우인 지창욱은 선제 대응 차원에서 지속해서 검사하던 중 양성 판정을 받아 자가격리 중이다. '안나라수마나라'는 지창욱 외에도 제작진 중 1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전 출연진과 제작진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도 했다.

드라마 '안나라수마나라' 측은 "보건당국의 지침에 따라 모두의 안전을 위해 촬영을 중단할 예정이며, 안전이 확보되면 재개할 예정이다. 촬영을 함께 진행하던 인원들은 자가격리 중이며 '안나라수마나라' 촬영 재개 전에도 선제 검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나라수마나라'는 하일권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넷플릭스 제작 드라마다. 너무 일찍 어른이 되어버린 소녀 윤아이와 어른이 되어서도 아이로 남고 싶어 하는 미스터리한 마술사 리을의 만남을 담은 감성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 '이태원 클라쓰'의 김성윤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한편 연예계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나오며 위기를 겪고 있다. 가수 서인영, 방송인 한혜진, '뭉쳐야 찬다2' 출연진 김요한, 박태환, 모태범, 윤동식, 트로트 가수 영탁, 장민호, 김희재가 양성 판정을 받았고 '국민 MC' 유재석이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자가격리 중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