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반도체 부문 임직원들에게 CEO 메시지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이 하반기를 맞아 변화하는 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2일 업계에 따르면 김 부회장은 지난 1일 반도체 부문 임직원들에게 이 같은 내용의 최고경영자(CEO) 메시지를 보냈다.

김 부회장은 “디지털 대전환으로 일상과 산업이 급격히 변화하고 있고, 고객의 요구 사항은 훨씬 복잡해지며 사회적 책임과 친환경 요구가 늘어나는 등 기업 환경이 변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거대한 환경 변화에 흔들리지 않도록 능동적으로 대처해야 한다”며 “일하는 방법을 바꾸고, 비효율을 간과하지 말고 불합리한 부분을 근원적으로 바꾸는 혁신 활동을 진정한 DNA로 정착하자”고 강조했다.

또 “글로벌 불확실성 상황에서 고객 대응에 소홀함이 없었는지 점검해야 한다”며 “다각적인 채널과 네트워크를 통해 시장과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제품 개발과 생산운영 체계 개선에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아울러 “임직원 개개인이 준법 경영의 주체로서 법규를 준수하고, 준법이 우리 문화로 견고하게 정착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 겸 DS부문장 [사진=삼성전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