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아주경제DB]

에쓰오일이 국제유가 회복 소식에 오름세를 기록했다.

에쓰오일은 2일 오전 10시 44분 기준 전날보다 3.96% 오른 10만5000원에 거래 중이다.

서부텍사스유(WTI)는 1일(현지시간) 8월 인도분 선물 기준으로 전날보다 2.4% 오른 배럴당 75.24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2018년 10월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이다.

WTI는 올초 50달러 밑에서 시작해 상반기에만 50% 넘게 올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늘어나면서 원유 수요가 커진 탓으로 보인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