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로 인한 러시아 수도 모스크바의 일일 사망자수가 역대 최대치를 넘어섰다. 

27일(현지시간) AFP 통신에 따르면 지난 24시간 동안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사망자 수는 역대 최대치인 144명이다. 기존 최대치는 25일 98명이다. 

이날 러시아 전역에서는 2만538명에 달하는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사망자는 599명이다. 

모스크바에서는 인도발 델타 변이가 확산하고 있다. 델타 변이는 영국발 알파 변이보다 전염력이 60% 이상 강하다. 

지난 18일 세르게이 소뱌닌 모스크바 시장은 "모스크바 확진자 가운데 89.3%가 소위 델타라고 불리는 인도발 변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