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주가 6%↑..."카타르 발전소 1500억원 규모 턴키 공사 수주"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6-22 10:29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대한전선 주가가 상승세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24분 기준 대한전선은 전일대비 6.49%(210원) 상승한 3445원에 거래되고 있다.

대한전선 시가총액은 2조9420억원이며, 시총순위는 코스피 114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지난 11일 대한전선은 카타르 국영 수전력청으로부터 퍼실리티-E(Facility-E) 송전 시스템 확충 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우선 공급 물량은 277억원 규모고 추후 공급 물량인 1186억원 규모의 후속 구간을 포함하면 총 계약 금액이 1463억원에 달한다. 1186억원 규모의 후속 공급 물량의 정확한 액수는 1년 안에 확정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유럽, 일본 등 유수의 글로벌 업체들과의 치열한 각축전에서 카타르 정부의 중요 사업인 퍼실리티-E 프로젝트를 수주한 것은 대단히 의미있는 성과다. 안정적인 전력 수급을 위한 랜드마크적인 사업의 수주는 대한전선이 기술력과 품질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선도적인 지위를 확보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