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마이종목] 첸청우요 사유화에 주가 급등

곽예지 기자입력 : 2021-06-22 10:35
올 하반기 상장 폐지 절차 밟을듯
※'중국 마이종목'은 주식시장에서 이슈가 되는 중국 종목을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마이'는 중국어로 '사다(買)'와 '팔다(賣)'를 모두 뜻하는 단어입니다. 영어로는 '나(My)'를 뜻하기도 하죠. 이 코너를 통해 아주경제 중국본부에서는 매일 독자들이 중국증시에서 궁금해할 만한 종목을 소개합니다. [편집자 주]

[사진=첸청우요 로고]

중국 온라인 취업 사이트 첸청우요(前程無憂·51job, 나스닥, JOBS)가 사유화 계약을 체결하면서 주가가 급등했다. 첸청우요는 이로써 올해 하반기 상장 폐지 절차를 밟게 된다. 

21일 중국 제몐 등에 따르면 첸청우요는 케이멘제도 기업인 가넷페이스(Garnet Faith)와 사유화 거래를 위한 최종 합병 계약을 끝으로 사유화를 위한 모든 준비를 마쳤다.

이 계약에 따르면 가넷페이스는 첸청우요와 합병되고, 합병된 신생 회사는 존속기업이 된다. 거래에 따라 첸청우요의 기업가치는 57억 달러(약 6조4500억원)로 평가됐으며 회사는 곧 투자 컨소시엄에 인수될 예정이다.

투자 컴소시엄은 더훙(德弘)캐피탈이 이끄는 컨소시엄으로 어우링투자와 전룽후이 첸청우요 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가 포함됐다. 컨소시엄은 현금으로 첸청우요의 미국 주식예탁증서(ADS)를 주당 79.05달러에 인수한다. 이는 지난 18일의 종가보다 5.9% 높은 것이다.

모든 합병과 사유화 과정은 올해 하반기 완료될 예정이며, 거래가 완료되면 첸청우요는 상장 폐지 절차를 밟게 된다고 제몐은 설명했다.

한편, 첸청우요의 사유화 계약 체결 소식이 알려지면서 나스닥에서 주가도 급등했다. 21일(현지시간) 주가는 전 거래일 보다 2.33% 상승한 76.39달러를 기록했다.

첸청우요는 1998년 설립됐으며 채용 정보와 아웃소싱 서비스를 제공하는 온라인 채용 업체다. 2004년 9월 중국 채용정보 업체로는 처음으로 미국 나스닥에 상장한 바 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M&C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