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용산구청 맞손, 메타버스 어린이 운동회 개최

신승훈 기자입력 : 2021-06-22 08:52
어린이들의 비대면 체육활동 지원 HMD 등 기기 없이도 가상환경 구현 “메타버스로 고객들에게 더 나은 경험 제공할 것”

서울 용산구 맑은 숲 어린이집 원생들이 메타버스 운동회에 참여하고 있는 모습. [사진=KT 제공]

KT가 용산구청과 리얼큐브를 활용한 메타버스 어린이 운동회를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메타버스 운동회는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제한된 상황에서 어린이들의 체육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기획됐다. KT와 용산구청은 21~22일 이틀간 용산구청과 용산구 육아 종합지원센터, 용산 맑은 숲 어린이집, 용산구 공동 육아 나눔터 등 서울 용산구 관내 4개 기관에서 메타버스 운동회를 진행한다.

메타버스 운동회에 사용된 리얼큐브는 현실 공간에 반응형 기술과 위치, 동작 인식이 가능한 센서를 연동해 가상현실(VR) 기기(HMD)나 증강현실(AR) 글래스와 같은 별도의 장비를 착용하지 않고도 가상환경을 체험할 수 있는 혼합현실(MR) 서비스다.

특히 KT는 운동회에 참여하는 어린이들의 연령대와 발단 단계에 맞춰 운동회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가상 환경에서 활동하며 쓰레기를 치우는 ‘청소대작전’, 숨은 고양이를 찾는 ‘큐빅캣’, 공을 던지거나 벽면을 만져 물방울을 터트리는 ‘버블오션2’, 튀어나오는 벽을 빠르게 터치해 진행하는 ‘벽 밀어내기’, 제한된 시간 내에 벽의 색상을 바꾸는 ‘컬러스위치’, 움직이는 구멍에 공을 넣는 ‘골인’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메타버스 운동회에 참여하는 어린이집을 네트워크로 연결해 실시간으로 대항전을 진행하는 등 어린이들이 더욱 실감 나고 재미있게 체육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정보통신기술이 우리 삶을 새롭게 해주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스마트 보육행정은 물론 어르신들의 인지·정서 기능 향상을 위해 지원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배기동 KT 엔터프라이즈 부문 공간/영상/DX사업담당(상무)은 “시공간을 초월한 실감 나는 소통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리얼큐브 메타버스 운동회를 개최했다”면서 “KT는 리얼큐브를 포함한 다양한 메타버스 기술과 서비스를 통해 고객들에게 더 나은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