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오르, 아우디 중고차 4000만원 할인

신보훈 기자입력 : 2021-06-21 10:06

[사진=민앤지]

실시간 통합 시승 플랫폼 ‘티오르(TIOR: TRY IT ON THE ROAD)’를 서비스 중인 민앤지가 아우디 인증 중고차를 최대 4130만원 할인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21일부터 2주 간 진행되는 이번 프로모션 기간에 티오르 앱에서 차량을 예약하고 구매한 고객은 인수일 포함 3일간 탑승해 본 뒤 최종 구매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구매를 취소해도 위약금이나 수수료는 발생하지 않는다.

차량을 구매하면 집 앞까지 무료배송하며, 차량취등록세를 면제하고, 아우디 골프백, 우산 등 기념품을 제공한다.

이번 프로모션에서는 아우디 공식 딜러사인 코오롱아우토가 인증한 A5, A6, A8, Q2, Q3, Q5 차종이 판매된다. 2020년식 아우디 A5 Sportback 모델의 경우 차량 정가인 6326만원에서 최대 1726만원 할인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A8L모델은 최대 4130만원이 할인된 1억 600만원에 판매된다.

이번 프로모션 대상 차량은 2020년 출시된 최신 모델로, 주행거리 30km 미만이 많다. 아우디 공인 숙련 전문가가 실시하는 101가지 품질 검사를 통과해 안전성을 공식 인증 받았다. 아우디 공식 서비스 센터가 주행거리와 연식을 보증하며 고객 요청 시 차량 정비 내역과 주행거리 이력도 확인 가능하다.

티오르 관계자는 “지금까지 티오르에서 진행한 인증 중고차 판매 프로모션에 대한 고객들의 만족도가 높아 이번 행사도 마련할 수 있었다”이라며 “앞으로도 티오르는 신차와 중고차 시승 서비스를 비롯해 인증 중고차, 시승차, 캠핑카 등 고객들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판매 프로모션을 기획할 것”이라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