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에 카메라 설치해 불법 촬영 일삼던 30대 운전연수 강사 구속영장

홍승완 기자입력 : 2021-06-18 22:13

[사진=연합뉴스]


30대 운전연수 강사가 차 안에 소형 카메라를 설치해 여성들을 상습적으로 불법 촬영해오다 경찰에 붙잡혔다.

1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관악경찰서는 30대 남성 A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 등으로 입건해 전날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여성들을 상대로 차량 주행 연습을 도와주는 업체 소속으로 4년간 서울 지역에서 일하면서, 주행 연습에 사용하는 차 안 운전석 아래 등에 소형 카메라를 설치해 여성들을 불법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여성들의 맨다리와 속옷 등을 촬영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A씨의 차를 이용한 수강생은 수백 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촬영한 영상 중 일부는 지인과 공유한 정황도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A씨의 범행은 그와 교제하던 여성 B씨가 차 안에서 소형 카메라가 설치됐던 흔적 등을 발견해 신고하면서 발각됐다. B씨는 A씨가 자신과의 성관계 동영상을 지인과 공유한 사실을 알게 돼 추가 유포를 막기 위해 A씨의 휴대전화 유심을 찾으려 차 안을 뒤지던 중 불법 촬영 흔적을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자택 등을 압수수색해 증거를 확보했고 구체적인 영장실질심사 일정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