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인수 우협 대상자에 신세계·네이버

이보미 기자입력 : 2021-06-16 11:42

 

신세계그룹과 네이버가 이베이코리아 인수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16일 유통 업계에 따르면 이베이 본사는 15일(미국 현지시간) 이사회를 거쳐 신세계그룹의 이베이코리아 인수를 사실상 확정했다.
 
지난 7일 진행된 본입찰에는당초 인수의사를 밝혔던 SK텔레콤과 MBK파트너스가 불참하고, 신세계그룹은 네이버와 컨소시엄으로, 롯데그룹은 단독으로 참여하면서 유통 대기업간 2파전으로 치뤄졌다.
 
이베이 본사가 원하는 인수가는 약 5조원이었다. 신세계그룹은 약 4조5000억원, 롯데그룹은 약 3조5000억원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세계그룹이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함에 따라 국내 이커머스 업계는 변화가 불가피해졌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