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직원 공감대 형성…상향식 체제로 조직문화 혁신

박성준 기자입력 : 2021-06-15 14:41
'워크 다이어트'로 업무 효율 높여 신성장동력 확보

한국동서발전 본사 사옥 전경[사진= 동서발전 제공]

한국동서발전이 변화하는 경영환경의 신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보텀업(상향식) 방식의 조직혁신에 나선다.

동서발전은 지난 3일부터 중복되거나 불필요한 업무, 관행적·비효율적인 업무를 줄이는 워크 다이어트(Work Diet)를 시행하고 있다고 15일 밝혔다.

이와 함께 동서발전은 그동안 혁신전담부서를 운영하며 안전, 환경, 동반성장, 4차 산업혁명 등 다양한 영역에서 혁신 활동을 추진해 왔다.

이번 워크 다이어트는 전 직원이 자유롭게 의견을 낼 수 있도록 상향식 방법을 도입한 것이 특징이다. 또 직원들이 중요도에 따라 업무를 분류한 후 비효율 업무를 제거하거나 간소화·개선할 수 있도록 했다.

수렴된 의견을 토대로 회의체 시간·횟수 단축, IT기술을 활용한 정보화·전산화 등 업무 제거‧간소화‧개선의 3대 분야에서 113개의 워크 다이어트를 추진할 방침이다.

업무 줄이기 실행력 제고를 위해 향후 처·실장 주관으로 이행상황 점검에도 나선다. 동서발전은 이번 일하는 방식 개선을 통해 각 개인의 경험과 전문성이 극대화될 수 있는 회사로 거듭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공사는 정부의 공공기관 혁신 가이드라인을 토대로 혁신체계를 수립하는 등 △공공기관 혁신 △기술·아이디어 혁신 △업무혁신을 추진하고 있다.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은 지난 4월 취임사를 통해 끊임없는 혁신을 강조하며 "혁신의 목적은 변화가 아니라 일을 잘하려는 데 있고, 안전과 환경, 4차 산업혁명이라는 변화된 상황에서 우리가 해야 할 일을 가장 잘하는 방법을 새롭게 모색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김영문 사장은 오는 22일 MZ세대(1980년대~2000년 출생)와 소통 간담회를 하는 등 기업문화 혁신과 소통경영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