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이액터스, 서초어르신행복e음센터에 후원금 전달...10월 밴쿠버 패션위크 출사표

김진오 기자입력 : 2021-05-29 20:06
 

[시니어 모델 전문 교육기관 제이액터스(대표 정경훈)는 창립 7주년을 맞아 독거노인 돕기(홀몸어르신) ‘시니어모델 패션쇼’를 성황리에 마치고 서초어르신행복e음센터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시니어 모델 전문 아카데미 제이액터스(대표 정경훈)는 창립 7주년을 맞아 독거노인 돕기(홀몸어르신) ‘시니어모델 패션쇼’를 성황리에 마치고 서초어르신행복e음센터에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제이액터스 창립 7주년 독거노인돕기 패션쇼’는 지난 4월 27일 한강 그랜드모스에서 열렸다. 패션 브랜드 제이에이를 비롯해 포튼그랜드, 더 고은 생활한복, 신장경 디자이너, 아이디 원 등 협력사들이 파트너십을 맺고 진행했으며 패션쇼를 통해 다양한 세대간의 화합을 다지는 자리를 마련했다.

제이액터스는 최근 2022 S/S 밴쿠버 패션위크에 출사표를 던졌다. '뉴클래식' 컨셉의 제이에이와 대한민국 전통의 미를 모티브로 더 고은 생활한복이 참가할 예정이다. 전 세계적으로 한류 열풍을 몰고 온 K-POP과 K뷰티에 이어 K-시니어 모델로 다시 한 번 글로벌 무대서 위상을 높이겠다는 각오다. 특히 배우 윤여정이 한국배우 최초로 93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여우조연상을 수상하면서 시니어 모델이 급부상하고 있다. 윤여정이 시상식에서 ‘힙’하고 ‘쿨’한 모습을 보이며 중장년층의 모델로서의 가치가 더욱 높아졌다는 평가를 얻고 있다.
 

[제이액터스 대표 시니어 모델]

정경훈 제이액터스 대표는 "앞으로 소외계층을 위한  더 많은 기부와 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시니어 문화예술활동을 발굴해 나갈 것"이라며 "밴쿠버 패션위크는 한국 최초로 K-시니어 모델을 전 세계 패션계에 알리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강조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