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신남방 정책 물꼬 튼다…베트남 진출기업 법률지원

김형석 기자입력 : 2021-05-15 05:00
60여개 기업에 맞춤형 법률 서비스 제공
신용보증기금(신보)가 정부의 신남방 정책을 지원하기 위해 베트남에 진출할 예정인 국내 기업에 비대면 법률서비스를 제공한다.

신용보증기금 본사 전경. [사진=신용보증기금]


15일 금융권에 따르면 신보는 '코딧라이브 컨설팅 데이(Kodit Live Consulting Day)'를 개최하고 베트남에 진출할 예정인 60여개 기업에 맞춤형 법률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 11일과 13일 양일간 온라인 화상회의시스템을 활용한 비대면 상담으로 진행됐다. 참여기업의 사무실에서 베트남 현지 법률전문가를 실시간으로 연결해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였다. 또, 베트남에서 10년 이상 업무를 수행한 법률전문가가 참여해 현지의 법률, 제도뿐만 아니라 경제적, 문화적 특성을 고려한 기업별 맞춤형 비금융 서비스를 제공했다.

신보는 지난해 12월 베트남 하노이에 대표사무소를 개소하고 해외진출기업에 대한 보증 관련 신용조사, 보증기업의 해외투자와 수출시장 개척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신보는 하노이 대표사무소 개소 후 ‘해외진출기업 보증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베트남에 진출한 20개 기업에 313억원의 보증을 지원 중으로,하고 있다. 현지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에 필요 자금을 적기에 지원하는 중요한 정책자금 수단으로 활용하고 있다.

신보 관계자는 "신보는 베트남 등 해외진출 중소기업에 금융지원뿐만 아니라 다양한 비금융서비스 제공을 통해 코로나19로 가중된 중소기업의 위기 극복과 정부의 신남방 정책을 뒷받침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