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홍남기 "여행·숙박업 등에 고용유지지원금 90% 우대 지원"

임애신 기자입력 : 2021-05-12 10:16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집합제한업종과 특별고용지원업종 등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을 기존 67%에서 90%로 우대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서 "아직 고용은 코로나19 위기 이전 수준을 회복하지 못했다"며 "최근의 경기 회복이 고용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고용 개선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집합제한업종, 특별고용지원업종 등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을 90% 우대 지원하고 6월 말까지 지속할 것"이라며 "청년 등 고용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보다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특별고용지원업종은 여행업, 관광숙박업, 면세점, 영화업, 유원시설업 등 총 14개 업종이 해당한다. 

또 "7월부터 특고 고용보험 적용을 위해 법령 개정을 마무리하고, 소득파악 인프라 구축 등도 준비하겠다"고 덧붙였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