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현장 소통…"5G+ 융합생태계 조성"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5-07 10: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현판. 사진=아주경제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최기영 장관이 7일 대표적인 5G 중소기업인 이노와이어리스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최 장관은 국내 5G 기업의 기술수준을 확인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노와이어리스는 5G 무선 네트워크의 성능 저해 요인을 파악‧분석하는 무선망 최적화 솔루션 분야에서 국내 선도 기업 중 하나다. 과기정통부의 지원을 받아 5G용 휴대용 계측 장비를 국내 최초로 개발해 상용화에 성공했다. 이를 통해 수출을 확대하고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고 있다.

과기정통부는 올해를 5G+ 융합생태계 조성의 원년으로 삼고, 장비‧디바이스 기업의 경쟁력 제고와 5G 융합서비스 활성화 등 국내 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방안을 추진 중이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디지털 뉴딜의 성공적 실현을 위해서는 5G를 기반으로 한 산업의 혁신과 국가 디지털 전환이 중요한 과제"라며 "정부는 세계 최초 5G 상용화의 성과를 세계 최고 5G+ 융합생태계 구축으로 이어나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