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아주미디어그룹 데일리동방 직원 공개채용 2021.01.04(월) ~ 01.15(금), 18시까지 배너 닫기

제이브이엠 13% 상승...투자자 "혹시 아마존 때문에?"

전기연 기자입력 : 2021-04-20 10:07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제이브이엠 주가가 상승세다.

2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10시 1분 기준 제이브이엠은 전일대비 13.09%(2500원) 상승한 2만 16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제이브이엠 시가총액은 1367억 원이며, 시총 순위는 코스닥 741위다. 액면가는 1주당 500원이다. 

1977년 설립된 제이브이엠은 1998년 병원 및 약국 자동화 관련 장비 및 소프트웨어 개발 사업에 진출해 국내 1호 의약품 포장기를 개발했다. 이후 2004년 사명을 변경한 제이브이엠은 2016년 최대주주가 한미사이언스로 변경되면서 한미약품그룹 자회사로 편입됐다. 

특히 제이브이엠은 아마존 관련주 중 하나다. 

지난해 아마존이 5200억 달러(578조여 원)에 달하는 약국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세계 최초 ARDTM(약 처방과 다른 의약품이 발견되면 자동폐기되는 혁신 기술)을 개발한 제이브이엠이 강세를 보인 바 있다. 

제이브이엠의 'NSP'는 파우치형 의약품 조제 자동화 분야 해외 시장에서 70%대 점유율을 확보하고 있다.

이날 제이브이엠이 상승세를 보이자 투자자들은 "혹시 아마존?"이냐며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