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진공, 배달의민족·OK캐쉬백·해피스크린 진출 소상공인 모집

김선국 기자입력 : 2021-04-13 07:51
O2O 플랫폼 진출 희망 소상공인 1만6000곳 지원

[자료=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SK플래닛·섹타나인·우아한형제들과 손잡고 소상공인 온라인 진출·판로 지원에 나선다.  

소진공은 오는 26일까지 '소상공인 온라인·오프라인 결합(O2O) 플랫폼 진출 지원 사업'에 참여할 소상공인 1만6000곳을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올해 소진공은 보다 효과적인 온라인 진출을 위해 민간 O2O 플랫폼 운영기관인 SK플래닛(OK캐쉬백·시럽월렛), 섹타나인(점포고객관리솔루션·해피스크린), 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 3개사와 협업한다.

소상공인은 SK플래닛, 섹타나인, 우아한형제들 3곳 중 1곳을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사업신청은 소상공인마당 홈페이지에서 온라인으로만 가능하다. 선착순 마감이므로 신청 인원이 초과하면 공고 기간이더라도 사전 마감될 수 있다.

기한 내 신청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소상공인 여부 확인 등 자격검토를 거쳐 지원대상이 선정된다. 최종 선정된 소상공인은 1개 업체당 25만원 내외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SK플래닛은 OK캐쉬백·시럽 월렛의 모바일 홍보 푸시(Push) 3000건, 모바일 홍보 배너 3개월 등을, 섹타나인은 점포 고객관리 솔루션 서비스 3년 제공, 해피스크린 플랫폼 전면광고 노출 20만회 등을 지원한다. 우아한형제들은 배달의민족 울트라콜이나 배민상회에서 사용 가능한 비즈포인트 25만 포인트 등을 지원한다.

조봉환 소진공 이사장은 “소상공인 O2O 플랫폼 진출 지원 사업은 코로나19로 비대면·온라인으로 급격하게 재편되는 유통시장에 소상공인이 활발하게 진출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므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