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서울시민 위한 '한강 숲' 조성

김성현 기자입력 : 2021-04-05 13:00
현대제철은 지난 2일 한강사업본부와 서울환경연합과 함께 ‘한강 숲 조성행사’를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현대제철은 한강사업본부로부터 잠실대교 남단 잠실한강공원 내 약 100평의 공간을 할애 받아 팽나무, 해당화, 조팝나무, 화살나무 등 다양한 수종의 수목을 식재한다.

이번 한강 숲 조성에 쓰인 재원은 현대제철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기금이 활용됐다. 현대제철은 2005년부터 임직원들이 기부금을 조성하면 회사가 동일 금액을 더하는 ‘매칭그랜트(Matching Grant)’ 방식으로 기금을 마련해 오고 있다.

이 같은 방식을 통해 모은 재원은 지난 17년간 에너지 빈곤층 및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주거 환경을 개선하는 ‘희망의 집수리’, 장애인 및 화재 취약계층에 대한 ‘소화기 기부’ 등 소외된 이웃을 위해 활용돼왔다.

또 철을 이용한 예술작품 창작과 제작기회를 제공한 ‘H아뜰리에’ 등 이번 한강숲 조성과 같이 환경과 예술을 테마로 한 사회공헌 사업도 진행해 오고 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제철은 직원 조성기금을 활용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함으로써, 직원들의 정성이 사회 곳곳에 유용하게 쓰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현대제철 임직원들이 지난 2일 열린‘한강 숲 조성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현대제철 제공]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