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능률, 자사주 82만주 처분

현상철 기자입력 : 2021-03-16 13:30

윤석열 검찰총장이 4일 오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사퇴 의사를 밝히고 있다. 21.03.04[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윤석열 전 검찰총장 테마주로 묶인 NE능률이 자사주 82만주를 처분한다.

NE능률은 신사업 투자를 위해 자사주 82만주(66억7480만원)를 시간외 대량매매 방식으로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16일 밝혔다.

NE능률은 “2017년 11월 에듀챌린지와의 합병 과정에서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따라 취득한 자기주식을 새로운 교육 플랫폼과 프로그램 등 신사업 추진을 위한 자금으로 활용하기 위해 매각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NE능률은 윤호중 한국야쿠르트 회장이 최대주주인데, 윤 전 총장과 종친회 소속이라는 이유로 ‘윤석열 테마주’로 묶였다. NE능률은 윤 전 총장과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해명했지만, 이달 2일 3375원이던 주가는 8000원대까지 치솟았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2021 부동산정책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