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해보다 세 계단 상승
  • 국내 병원 중 1위

서울아산병원 전경.[사진=서울아산병원 제공]

아산사회복지재단 서울아산병원은 미국 시사주간지 뉴스위크가 실시한 ‘2021 세계 최고 병원’ 조사에서 세계 34위에 올랐다. 지난해 37위에서 세 계단 상승했으며, 국내 순위는 전년도와 동일하게 1위를 차지했다.

8일 서울아산병원에 따르면 뉴스위크는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인 스타티스타와 함께 세계 25개국 7만여명의 의료전문가에게 받은 추천과 환자 만족도 등을 종합해 ‘2021 세계 최고 병원’ 순위를 뉴스위크 공식 사이트에 발표했다.

서울아산병원은 국내 병원 중 유일하게 글로벌 30위권에 올랐다. 세계 유수 병원과 경쟁하는 상위권에 진입한 것이다. 국내 병원 중에선 3년 연속 1위 자리를 지켰다.

평가 항목에는 △의사와 병원 관계자, 보건전문가를 대상으로 시행한 온라인 설문조사(55%) △환자 만족도 조사(15%) △환자 안전과 감염 관리 등 의료서비스 질을 수치화한 의료성과지표(30%)가 포함됐다. 올해부터는 국내 병원에 한해 환자 만족도 조사 항목에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환자경험평가 지표가 새로 추가됐다.

이번 조사에선 미국 메이요 클리닉이 세계 1위로 발표됐으며, 미국 클리블랜드 클리닉, 미국 하버드의과대학 메사추세츠종합병원, 캐나다 토론토종합병원, 미국 존스홉킨스병원이 그 뒤를 이었다.

박승일 서울아산병원장은 “앞으로 더 많은 환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최적의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중증환자 치료 역량을 더욱 강화해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