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 개최…데이터 활용 논의

오수연 기자입력 : 2021-03-03 16: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현판. 사진=아주경제DB]

정부가 제9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를 개최했다.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데이터 활용을 강화하는 정책 방안을 논의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3일 최기영 과기부 장관이 주재하고 디지털 뉴딜 관계부처와 유관기관장이 참여하는 범부처 합동 '제9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지난 1월 열린 제8차 디지털 뉴딜반 회의에서 논의된 부처 협력사항에 대한 후속조치 결과를 공유하고, 2021년 디지털 뉴딜 공모사업의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4차산업혁명위원회의 디지털 경제 활성화를 위한 '국가데이터 정책 추진방향'과 보건복지부의 보건의료 빅데이터 정책 추진현황' 발표와 더불어 데이터 댐을 중심으로 한 디지털 뉴딜 성공을 위한 정책방안(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발제) 등 데이터의 개방·유통·활용 전반을 강화하기 위한 다각적인 논의가 이어졌다.

최기영 장관은 "뉴딜의 주인공인 국민들이 디지털 뉴딜을 통해 어려운 코로나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회복·포용·도약할 수 있도록 정부가 든든한 버팀목이 되겠다"고 밝혔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