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대 대한킥복싱협회장에 김종민 전 바이애슬론 회장

이동훈 기자입력 : 2021-02-01 10:10

김종민 대한킥복싱협회 신임 회장[사진=대한킥복싱협회 제공]


김종민 전 바이애슬론 회장이 제4대 대한킥복싱협회장에 당선됐다.

지난 30일 대한킥복싱협회는 "29일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동계종목 회의실에서 개최된 제4대 대한킥복싱협회장 선거에서 단독 출마한 김종민 후보자가 당선됐다"고 밝혔다.

김종민 대한킥복싱협회 신임 회장은 대한바이애슬론연맹 회장 재임 당시 다수의 실업팀을 창단시켰고, 전용 훈련장 건립을 추진하는 등 빠른 행보를 보여 인정을 받은 바 있다.

그는 ▲ 대한체육회 정 가맹 ▲ 전국체육대회 종목 채택 ▲ 실업팀 창단 ▲ 엘리트화 ▲ 킥복싱 체육관 부가세 면세사업자 전환 ▲ 스포츠 지도사 자격 종목 합류 ▲ 국제 대회 유치 등을 목표로 세웠다.

김종민 신임 회장은 당선 직후 "감사드린다. 체육계가 어려운 상황이다. 많이 고민하고 있다"며 "화합과 향상되는 킥복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